안녕하세요. 피리오스입니다.

지난주에 70년만에 일본국내에서 댕기열 감염자가 발생했다고 전해드렸습니다.

요미우리신문에 의하면 9 5일까지의 감염자가 15개의 지역에서 72명으로,

9 2일의 34명에서 약 2배로 증가하였다고 합니다.



[Travel] - 일본 - 댕기열 감염주의


 

처음에 발생한 감염자들이 공통적으로 방문했던 요요기공원(木公園)이외의 장소에서도

댕기바이러스를 가지고 있는 모기가 서식하고 있을 가능성이 높아지면서

신쥬쿠구(新宿)에서는 모기들의 구제작업을 개시하였고, 환경청의 관리하에 있는 정원인

신쥬쿠교엔(新宿御苑) 7일부터 당분간 폐쇄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의 뉴스기사를 참조해 주세요.

 


 






[기사번역댕기열 감염확대 신쥬쿠교엔을 폐쇄
 

By 日テレ NEWS 24



댕기열의 감염이 점점 증가하는 문제로 환경청은 요요기공원(木公園)에서 가까운

신쥬쿠교엔(新宿御苑) 7일부터 폐쇄했다.

7, 신쥬쿠교엔에서는 개원시간인 오전 9시가 가까워지면서 관리사무소의 직원이 

폐쇄를 알리는 안내문을 올렸다.

당초에 댕기열의 감염은 요요기공원의 주변으로 한정되어 있었지만,

이후에 신쥬쿠중앙공원(
新宿中央公園)에서의 감염도 확인되었기 때문에,

환경청은 이 공원들에서 비교적 가까운 신쥬쿠교엔을 당분간 폐쇄하기로 결정했다.

 

신쥬쿠교엔의 이용자 인터뷰

「 매월 여기서 (식물의) 관람회를 하고 있었는데, 못하게 되어서 조금 유감입니다.

 

또한, 요요기공원이 있는 시부야구()에 근접한 신쥬쿠구(新宿)나 미나토구(),

메구로구(
黒区)에서도 감염의 확대를 막기 위해서 모기의 구제나 공원의 이용자에게

주의를 요하는 대책이 실시되고 있다.


 

원문읽기 : デング熱感染大 新宿御苑を閉鎖 By NNN














Posted by "http://www.itinology.com"

댓글을 달아 주세요